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24년07월09일    아이뉴스24   홈페이지: -   조회 : 299  
 "공무원에 폭언한 '갑질 父子', 820만원 배상하라"

[아이뉴스24 최기철 기자] 코로나 선별진료소 공무직 근로자에게 무차별 폭언을 퍼부은 아버지와 아들이 벌금 200만원을 선고받은데 이어 위자료 등으로 820만원을 물게 됐다.

3일 대한법률구조공단에 따르면 의정부지법 고양지원 전기흥 부장판사는 보건소 소속 공무원 A씨가 부자 지간인 B씨와 C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B씨 등은 A씨에게 820만원을 지급하라"고 원고 일부승소로 판결했다.

법원에 따르면 B씨 부자는 2023년 2월 경기도의 한 코로나 선별진료소를 방문했다가 마스크를 써달라고 요청한 A씨에게 30분간 폭언했다. A씨는 보건소 소속 공무원으로, 당시 코로나 PCR 검체 채취 업무를 위탁받아 선별진료소 운영팀장으로 일하고 있었다.

B씨가 먼저 "너 뭐야, 이 XXX아, 니가 팀장이야? 보건소장 나오라 그래, 넌 공무원이기 이전에 사람이 먼저 돼야 하는 거야"라고 폭언을 시작하자 아들 C씨가 가세했다. 검사소 직원들 신고로 경찰관까지 출동했지만 B씨 부자는 아랑곳하지 않았다. A씨는 이 사건 이후 외상후스트레스장애, 우울증 등으로 병가휴직을 냈다.

B씨 부자는 모욕과 업무방해죄로 약식기소돼 각각 200만원씩의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이후 A씨는 위자료 등 손해배상을 받기 위해 법률구조공단 도움을 받아 B씨 부자를 상대로 2290여만원을 지급하라고 소송을 냈다. 수입상실분과 치료비, 위자료 등을 포함한 금액이다.

B씨 부자는 재판에서 "민간에 위탁된 선별진료소 업무는 행정기관의 공무집행으로 볼 수 없고, 따라서 B씨 등의 행위는 불법행위가 아니며, 오히려 A가 정신적 기왕증이 있기 때문에 업무에 부적격인 자”라고 주장했다.

 

이에 공단은 "B씨 부자가 있지도 않은 정신적 기왕증을 운운하며 2차 가해를 하고 있다"며 "갑질을 당해 극단적 선택을 하는 공무원들도 생겨나는 만큼 B씨 부자를 엄벌해달라"고 호소했다. 결국 법원은 A씨 손을 들어줬다.

A씨를 대리한 공단 소속 나영현 공익법무관은 "민원인의 갑질로 인한 피해 위자료로 500만원을 인정한 것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며 "대민업무를 수행하는 사람들의 인권을 존중하는 사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대한법률구조공단 청사 전경 [사진=뉴시스]
대한법률구조공단 청사 전경 [사진=뉴시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7193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360 페이지 ]
7193   외환은행 헐값에 팔아먹은 5적이 활개치는 나라   웃기는 나라 07월21일 1
7192   지금 가장 저렴한 가격!! 렌탈, 이사, 통신비, 신차...   더나은생활 07월21일 2
7191   확인부탁드립니다.   이경태 07월21일 54
7190   [서면] 아이시티안과 우대혜택(라식/라섹/스마일라식/ICL렌삽/노안)   아이시티안과 07월19일 31
7189   "왜 이렇게 늦어?" 공무원 손가락 꺾은 민원인 입건   한국경제 07월19일 213
7188   성 상품화 논란 속에 ‘미인대회’ 강행하는 경북 영양군  [1] 서울신문 07월19일 155
7187   악성 민원인 휘두른 ‘쇠지팡이’ 맞은 공무원 피 철철…울주군, 강경대응  [2] 매일경제 07월18일 471
7186   집중호우 피해 못 피한 서천군청 신청사, 호우 관련 대비책 필요   더팩트 07월18일 139
7185   제헌절에 헌법파괴하는 부패정권   독립군 07월17일 54
7184   '음주측정 거부→현행범 체포' 공무원이 승진?…"본인이 안 마셨다해서"   매일신문 07월17일 149
7183   "중앙-지방정부 협조 안돼…공무원 설문서 '협조적' 응답 20%대"   연합뉴스 07월17일 94
7182   8시간 비상근무도 초과or대체휴무 선택 가능하게 해주세요!  [5] 비상근무 07월16일 1245
7181   영동군 재난업무 담당 20대 공무원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뉴스1 07월16일 202
7180   충성 강요 등 갑질 한 울산 남구 간부공무원 정직   국제신문 07월16일 126
7179   [단독] 내년 공무원 봉급 인상 정부안 나왔다… 2.5~3.2%+저연차 추가 인상  [8] 공생공사 07월15일 1214
7178   '염치 없는' 박경귀 아산시장…당선무효형 선고 뒤 또 해외출장   아이뉴스24 07월15일 95
7177   용산보건소 공무원 "도착시간 허위기재? 잘 모르겠다"   오마이뉴스 07월12일 239
7176   [이슈분석] “정부안은 안 내놓고 정액인상에 딴죽만…” 공무원보수위 소걸음 왜?   공생공사 07월12일 136
7175   '하극상' 제천시청 5급 과장, 소청심사서 직위해제 취소 결정   뉴시스 07월12일 190
7174   경북도 '청도군 조형물 특혜 의혹' 감사 결과…군수 경고·공무원 8명 징계   더팩트 07월11일 290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